메뉴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뉴욕치과병원은
바른생각 바른진료를
실천합니다.

우리의 생각, 노력들

  • 아프지 않은 치과를 위해

    • 작성일 2018.10.18
    • 조회수 1169



아프지 않은 치과를 위해 



 

치과 가는 날이면 무서워서 울던 겁 많던 아이가 치과의사가 되었습니다.


부원뉴욕치과병원 조지봉 원장님은 어릴 때 치과 치료가 제일 무서웠다고 합니다. 그렇게 겁 많던 아이가 치과의사가 되어 환자의 마음을 이해하고 보살핍니다.



환자분들이 느끼시는 두려움이 얼마나 큰지 누구보다 잘 알고 있습니다그렇기 때문에 아주 작은 불편감까지 관리해 편안한 진료를 받으실 수 있도록 끊임 없이 고민하고 연구합니다.”



 

 

 

 

마취만 잘 되면 아플 이유가 있을까요?


치과 치료에서 통증을 느끼는 부분은 마취과정에 있습니다.

 

 

마취를 하기위해 주사 바늘이 살에 들어갈 때, 마취약이 주입되는 속도가 빠르거나 마취약의 온도가 체온과 맞지 않을때 통증을 느낄 수 있고, 마취 후에도 불편감이 이어질 수 있습니다

 

 

뉴욕치과는 시리고 따끔거리는 스케일링부터 고난이도 수술까지 단계별 마취방법을 조합해 통증과 두려움을 없앤 편안한 치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뉴욕치과는 마취를 할 때 오랜 시간이 걸립니다.


환자 한 분 한 분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하는 이유는 아프지 않은 치과가 되기 위한 뉴욕치과의 신념 때문입니다첨단장비, 고가의 재료가 들어가더라도 아프지 않고, 무섭지 않은 치과가 되기 위해 아낌없이 투자하는 치과, 20명의 의료진 200여명에 달하는 뉴욕치과 전 직원이 환자의 마음을 먼저 헤아리고 배려하는 치과가 되겠습니다